신도시·구도심 더블생활권…입지 프리미엄 누리는 ‘메종 드 엘리프 송산’ 주목

최근 생활 인프라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면서 두 도시의 양쪽 생활권을 누릴 수 있는 일명 ‘더블생활권’을 갖춘 분양단지가 주목을 받고 있다. 더블 생활권은 행정구역상 나눠져 있지만 경제지점이나 인접지에 위치해 접근에 불편함이 없이 생활 인프라를 고스란히 누릴 수 있는 권역을 말한다. 이들 지역에 거주하는 입주민들은 인접한 지역끼리 쇼핑몰이나 병원, 대형마트, 학원가, 공원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공유할 수 있어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. 실제 경기도 용인시에서 도시개발구역으로 조성된...